이별 후에..
2007.11.25 13:47

절 버린 그녀를 너무도 사랑합니다.

조회 수 950 추천 수 17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이렇게 글을 쓰지 않으려고 했는데...
제 얘기를 할까 합니다.
저는 이제 30살의 남자입니다.
7살 차이의 그녀를 작년 크리스마스때부터 약 10개월정도를 만났네요.

너무도 이쁘고 착하고 저에게 저의 가족에게 잘했던 아이였습니다.
된장녀도 아니였고요. 아니 제가 철저히 속고 있었는지도 모르겠네요.

물론 제 잘못이지만 헤어지기전 집에 안 좋은 일이 있어 잘해주지도 못하고 한 두달 정도를 짜증만 많이 냈었지요. 제가 쫌 구속하는 편이고요.

그러다 크게 싸우고 만나서 화해하고 풀렸다고 생각했는데... 다음날 갑자기 이별을 고하더라고요. 저는 받아들이수가 없었어요. 매달리는것이 좋은건 아니지만 결혼얘기까지 나오고 제 아이를 가졌던 그녀를 너무도 사랑한 그녀를 잊을 수가 없었습니다. 아니 잊으려고 노력했지만, 그렇게 할 수가 없었습니다. 그러다 헤어져 있는동안에 그녀가 저희 어머니를 만나 헤어진게 아니라고 했다는 말을 듣고 다시 그녀를 잡을려고 했습니다. 그게 아마도 어머니에게 죄송해서 했던 말인거 같습니다.

그러다 우연히 싸이에 들렸다가 그녀에게 전부터 대쉬한 남자가 있었다는것을 알게 되었네요. 그 사람은 저도 아는 사람이고 나이 또한 저보다 3살이나 많은 사람이였죠. 저랑 헤어진후부터 바로 그사람을 만나고 있었더라고요.

헤어지자 말이 나왔을때 좋은 사람 만나라고 말하자 울면서 저에게 어떻게 다른 사람을 만나냐고 말하면서 울었던 눈물이 다 거짓이였습니다.

그래도 붙잡고 싶었습니다. 그렇게 사랑합니다.

강압적으로 협박아닌 협박을 하며, 그녀와 서로 울면서 반나절동안 얘기를 했습니다. 다시 돌아오겠다고 정말 미안하다고 말하며 그녀가 돌아오겠다고 했습니다. 눈물을 흘리며, 미안하다고 정말 미안하다고 평생 제 곁에서 살겠다고 하더라고요. 저는 그냥 큰 싸움이라고 생각했습니다. 잠깐동안 남자를 만난거 다 용서할 수 이해할 수 있었습니다. 저 혼자만에 생각이였나봅니다.

그런데 그날 문자가 다시 오더라고요. 정말 미안하다고 오빠 곁으로 돌아갈 수 없을꺼 같다고...

믿고 믿었는데, 다시 한번 배신감에 너무나도 화가 났습니다.
그런데도 다시 붙잡고 싶었고, 그 남자랑 헤어지게 만들고 싶었습니다.

저는 그녀의 어머니에게 모든 얘기를 했습니다.
이성을 잃었던것도 있지만, 그렇게라도 얘기를 다해서라도 붙잡고 싶었습니다.

큰 실수를 저지르고 만 거였죠.
하지만 후회하지는 않습니다. 그때는 그 방법뿐이 보이지 않았으니까요.

그 후 어머니를 만나 많은 얘기를 나누었습니다. 어머니께서 말씀하시더라고요.  두 사람 다 만나지 못하게 하겠다고, 저에게 미안하다고...

자세하게 얘기를 하진 못하지만 대충 이야기네요.

어머니에게 얘기한 제 자신이 너무 싫어 손목에 칼까지 긋게 되었네요.

다행인지 불행인지 몰라도 일찍 발견되어 큰 일은 없었지만...

아직까지 그녀를 붙잡고 싶은 마음이, 잊지 못하는것이...
집착일까요?

저는 사랑하지만 보내줘야 한다는 말 이해할 수 없습니다.
물론 사랑이라는것은 둘이 결정하고, 이별은 혼자 결정하는것이지만, 사랑한다면 놓치고 후회 할꺼라면 꼭 잡아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집이 가까워 출 퇴근 길 그아이의 집 앞을 지날때면 가슴이 멎는거 같습니다.

저희 집 식구들 모든내용을 알지만, 저 같이 다 바보같아서 그런지 그 아이를 싫어하지 않네요.

점점 살아갈 자신이 없어집니다.

어떻게 해야할 지 모르겠네요.
  • ?
    YOUVEGOTME 2007.12.01 02:35
    님 함 뵙고 싶네요
    어케 저랑 이리도 비슷한 상황인지 ..
    제생각엔 울며 님께 미안하다고 했던 말들은
    님과의 정 때문이 었던거 같네요 .
    님얼굴을 보면 정때문에 헤어지진 못하겠고
    그러다가 님 이 아닌 다른사람을 보면
    그 정이란게 사라져 버리조
    그리고 님 생각을 하지 않는이상 그 정은 돌아 오질 않는거 같네요 . 저도 제 아이를 가졌었던 그애 자연유산으로 아이를 잃어서
    정말 힘들어 했었는데 . 그리고 다른남자를 만난 그녀
    다른 남자를 만나가면서도 저와의 정때문에 헤어지자 말을 못하더군요 . 알고 있조 다른남자 만나는걸 . 저도 무척 힘이 들지만
    그래도 꿋꿋이 버텨내고 있내요 . 님이 술을 마시고 울며 힘들어
    할때 그분은 무엇을 하고 있을지 생각해 보세요 .. 님 생각 하고
    있을까요 ? ... 아닐거 같은데 .. 누가 제게 이런말을 하더군요
    남자는 정신의 방이 많아서 그방을 헤메이고 다니다고
    그녀 라는 방 앞에 서서 문을 두두려도 여자는 정신의 방이
    하나라서 그방에 다른사람이 들어가 있으면 문을 열지 않는 다더
    군요 .. 혹시라도 전화가 온다면 맘 하게 무너지지말고
    꿋꿋이 이겨 내라고 .. 그러더군요 .. 힘 내 세 요 ..
  • ?
    아픈사람 2007.12.01 11:03
    전 지금 죽음을 생각합니다.
    그 아이는 제발 죽지 말라고 애원을 하네요.

    정말 많이 힘드네요. 가족들 생각하면서 견디고 또 견디지만 정말이지 너무 힘이 들어요. 하루종일 가슴에서 나는 소리가 바로 귓가에서 들리네요. 그 소리 정말이지 이제 그만 듣고 싶네요.

    원래 사랑을 믿지 않았습니다. 사랑이라는 단어 이상적인것이라고 좋아하는게 커지면 서로 평생을 이해하고 배려하고 더 좋아하려고 애쓰는 모습 그게 사랑이라고 생각했는데...

    이렇게 아플까봐 사랑을 믿지 않았나봐요. 이렇게 아픈게 사랑이라는거였다면 영원히 믿지 않을꺼 그랬어요. 너무나 너무나 힘이 드네요.
  • ?
    YOUVEGOTME 2007.12.01 18:07
    저도 지금 힘이 드는건 사실이에요 .
    그애와 헤어진지 한달 반 정도 흘렀내요
    얼마전까지 미칠 지경이었조 . 술마시고 받지도 않는 전화를 하고
    지금도 너무 보고 싶은데 , 만약 그사람이 돌아 온다고 해서
    다시 예전 처럼 되돌아 갈수 잇을가요? 아닐거에요
    님도 생각 하실거아니에요 . 하루에도 수천 수만 가지 생각을 하시겠조 저도 그랬으니까 . 이걸 생각 하세요 . 만약 그분이 돌아
    온다면 다시 예전처럼 돌아 갈수 있을가 ? 한번 떠나기가 어려운거지 두번 세번 네번은 아주 쉬울 테니까요 . 다시 그사람이 돌아온다해도 다른사람과 있었는데 그걸 견뎌 낼수 있을가요 ?
    혹시 싸이월드 하시면 주소 하나 남겨주세요
    제 가 글쓰고 시 쓰는게 취미라서 헤어지고 이글 저글 써본게 있는데 괜잖으시다면 오셔서 함 보시고 위안이라도 삼으셨음 하네요 .. 이렇게 심하게 데이고 나면 사랑 믿지 않으시겠지만
    지금은 제가 무슨 말을 해도 와닿지 않을거에요
    저도 그랬으니까 ... 지금도 마찬가지고요 ..
    제가 지금 님께 이런글 쓰는 자체도 참 웃기네요 ..
    나도 힘들어 가면서 다른 사람 힘든거 위로해 주고 있으니 .. ^ㅡ^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www.이별.com [공지] 실연을 극복하는 법 130 ssijes 2001.09.07 34861
8189 이별 후에.. 사람이 무섭다 Sad 2017.03.18 214
8188 www.이별.com 과거에서 자유로워지기 ssijes 2006.10.25 4408
8187 www.이별.com 좋은사람을 만나려면... 2 ssijes 2006.06.07 4820
8186 www.이별.com 사랑과 이별 13 ssijes 2004.03.15 12503
8185 www.이별.com 허무한 내마음... 10 아픔... 2008.01.13 963
8184 이별 후에.. 헤어진지 정확히..14개월째.. 14 바보같은여자 2008.01.03 1224
8183 www.이별.com 난 정말 병신인가 봅니다. 9 아픔... 2007.12.31 1190
8182 이별 후에.. 연락하면 안되는데... 11 슬픈루 2007.12.31 1195
8181 이별 후에.. 이젠 잊고싶다. 싸가지 2007.12.30 716
8180 이별 후에.. 이 여자 다시 만날 수 있을까요? 1 아 왜! 2007.12.26 729
8179 www.이별.com 사주가 맞긴 맞나봐요? 1 햄톨아울지마 2007.12.26 672
8178 이별 후에.. 이별.. 아직도 그녀를.... 4 황금박쥐의눈물 2007.12.19 921
8177 www.이별.com 다시는 찾지 않으려 했는데.. 1 아픔... 2007.12.14 908
8176 이별 후에.. 먼저 이별을 말했네요 2 내보석상자 2007.12.08 935
8175 이별 후에.. 긴 글입니다.많이 힘들어요 : ( 1 D'Arcy 2007.11.27 932
» 이별 후에.. 절 버린 그녀를 너무도 사랑합니다. 4 아픈사람 2007.11.25 950
8173 이별의 두려움, 위기.. 한번만..여자분이나 남자분..한번만..봐주세요.. 2 사랑은.. 2007.11.16 952
8172 이별 후에.. 죽지못해 사는나 .. 그녀는 알까 .. 3 YOUVEGOTME 2007.11.11 996
8171 www.이별.com 슬프네요... 5 아픔... 2007.11.11 101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10 Next
/ 410